핼로윈 데이이냐 할로윈이냐 유래와 풍습 알아보기

노력의 시간

할로윈 데이라 불리던 것이 어느새 핼로윈 데이로 불리우고 있습니다. 국내 표기 규범에 핼로윈이 정식표기법이라고 되어있습니다. 분명 할로윈 데이라고 불리웠던 기억이 있지만 핼로윈이라고 발음되어 그런지 핼로윈이 표준 명사라고 하네요. 이 핼로윈 데이가 어디에서 시작된 이야기인지 그 유래와 풍습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기원전 500년경 아일랜드에 켈트족이 있었습니다. 이 켈트족에게 새해는 11월 1일이었습니다. 우리가 1월 1일을 새해로 맞이하는 것 처럼 이 민족은 11월 1일을 새해로 맞이하는 것이죠. 그렇기 때문에 한 해의 마지막날은 10월 31일이 됩니다.

켈트족의 민족 풍습에 사람이 죽으면 영혼이 1년간 이 세상의 다른 사람의 몸 속에 있다고 믿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한 해의 마지막날 이 죽은 사람들이 다음 해 1년간 어디에 머무를지 상대를 선택한다고 생각하여 귀신이 집에 못들어오게 하고 귀신 분장을 통해 내 몸에 못 머무르게 하였다고 합니다.

이후 로마제국이 켈트족을 정복하게 되면서 기독교라 들어옵니다. 이 때 같은 날인 10월 31일을 Hallow Day로 지정했다고 하네요. 핼로윈은 Halloween 이라고 영어로 표기합니다. 

Hallow Day에서 비롯되어 핼로윈 데이가 되었습니다. 현대에 와서는 이러한 풍습이 축제로 전환되어 핼로윈 데이 축제가 진행되게 되었으며 귀신 분장을 하고 여러 사람들과 어울리는 국민 축제로 진화합니다. 미국과 유럽에서는 핼러윈 데이에 어린이들이 다양한 캐릭터 및 귀신분장을 하여 "Trick or Treat" 이라고 이야기하며 초콜릿 및 사탕을 얻어갑니다. 마치 오래전 귀신이 집을 방문하여 사람 몸에 기거한다는 미신이 귀여운 풍습으로 바뀌어진 모습입니다.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비밀글모드